IT

전체기사 보기

'티맵 주차' 내년 롯데월드에 도입…"폰으로 주차현황 체크·결제 OK"

티맵모빌리티-롯데월드, 티맵 주차 등 모빌리티 사업 업무협약 체결

[파이낸셜데일리 이정수 기자] 내년부터 잠실 롯데월드 단지 주차장에서 '티맵 주차'를 통해 모바일로 주차 현황 및 요금 조회, 결제 등을 한번에 할 수 있게 된다. 티맵모빌리티는 17일 롯데월드와 주차장 기반 모빌리티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티맵 주차는 티맵모빌리티가 운영하는 주차 앱 서비스다. 이용자의 차량이 주차장에 진입하면 현장 시스템이 해당 차량 번호를 인식해 입차가 이뤄진다. 출차 시 현장 정산의 번거로움 없이 등록된 카드로 요금이 자동 정산돼 빠르고 편리하게 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다. 롯데월드는 롯데정보통신과 어드벤처뿐 아니라 백화점, 호텔, 마트 등 롯데월드 단지 주차장을 함께 사용하는 계열사들의 주차 요금체계를 모두 반영해 주차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티맵 주차 이용자는 내년부터 롯데월드 단지 내 어느 롯데 계열사를 방문하더라도 '티맵 주차'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아울러 롯데월드 주차장내에 '티맵 존(Zone)' 또한 조성될 예정이다. 이 곳에서는 티맵모빌리티가 추진 중인 다양한 신규 모빌리티 서비스들을 도입할 계획이다. 롯데월드 방문객이 티맵 존에 주차할 경우, 주차 할인 쿠폰부터 롯데월드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