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수' 기자의 전체기사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금소법' 유예기간 오늘 끝…시장 혼란은 여전 [파이낸셜데일리 송지수 기자] 금융소비자보호법의 계도기간이 오늘 종료되고 내일부터 전면 시행되는 가운데, 금융권에서는 금소법 시행에 따른 혼란이 지속되고 있다. 우선 금융상품 설명이 여전히 길어, 은행 창구에서 소비자 불편이 잇따르고 있다. 또 온라인 금융플랫폼 서비스들도 서비스를 중단하거나 개편하고 있다. 24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당국은 금소법 계도기간을 이날 종료하고 내일부터 금소법을 전면 시행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카카오페이, 네이버파이낸셜, 토스 등 핀테크 업체들은 금소법 시행에 맞춰 금융서비스를 개편하거나 중단해야 한다. 앞서 금융당국은 금융플랫폼 서비스가 '광고 행위'가 아닌 '중개 행위'로 결론 내리고, 오늘까지 중개업자로 등록하거나 서비스를 중단하라고 지시했다. 금융당국은 "금소법 위반 온라인 금융플랫폼들은 25일부터 서비스를 중단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미 카카오페이는 온라인투자연계금융(P2P) 투자 서비스와 자동차보험 비교 서비스 등을 중단한 상태다. 이어 광고라는 점을 더욱 명확히 하기 위해 보험 서비스 이름을 자회사 이름인 'KP보험서비스'로 개편하기도 했다. 핀테크 업체 핀크도 보험 추천 서비스가 금소법 위반 소지가 있다고 판단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