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만민중앙교회, ‘지역복지발전 공로’ 감사장 수상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김정호 기자]만민중앙교회(당회장 직무대행 이수진 목사)는 ‘2019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에 적극 참여하고, 나눔 문화 확산과 실천 및 지역복지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일 서울 동작구청(구청장 이창우)으로부터 감사장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감사패를 받았다고 5일 밝혔다.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는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게 따스한 나눔의 온정을 전달하는 사업이다.

이날 동작구청에서 이창우 동작구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동작구내 사랑과 나눔문화 실천에 기여한 공로가 큰 40여개 기관 단체가 감사장을 수상했다.

만민중앙교회는 10여년 넘게 매월 쌀 20kg 10포를 동작구청에 후원한 공로를 인정받아 감사장을 받게 되었으며 교회를 대표해 기획실장 빈성건 장로가 수상했다.

한편 만민중앙교회는 개척 이후 37년간 끊임없이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매월 첫째주 독거노인이나 소년소녀가장 등 어려운 성도들을 위해 생활 보조비 및 쌀과 밑반찬을 전달하며 학생들에게는 분기마다 장학금을 지급한다.

또한 경조위원회에서는 수시로 성도들의 장례절차를 돕고 있으며, 교정 복지 선교회에서 정기적으로 교정시설 재소자들을 위한 행사를 갖고 있다. 미용인 선교회에서는 매월 노인복지시설 만민복지타운과 ‘무지개 뜨는 마을’에 할아버지, 할머니들을 위한 이·미용 봉사 등 지역사회 복지발전에 힘쓰며 이웃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