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삼성전자, 29일 개막 MWC2021서 '갤럭시 생태계' 소개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 이정수 기자]  삼성전자가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에서 갤럭시 생태계를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지난 21일 글로벌 뉴스룸을 통해 MWC2021에서 계속해서 확장하고 있는 갤럭시 기기 생태계를 소개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사용자에게 새로운 경험을, 개발자에게 또 다른 기회를 제공할 스마트 워치의 미래 비전도 제시한다.

또 최근 갈수록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스마트 기기 보안과 관련해 회사의 최신 기술과 혁신 노력도 발표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MWC 홈페이지에서 "개발자, 소비자에게 새로운 기회를 주는 방식으로 스마트워치를 새롭게 상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MWC2021은 오는 28일(현지시간)부터 내달 1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하며 개최된다. 삼성전자는 이번 행사에 온라인으로 참석한다. 회사가 계획한 ‘삼성 갤럭시 버추얼 이벤트’ 등 온라인 이벤트는 한국시간 29일 새벽 3시15분부터 삼성전자 뉴스룸, 삼성 유튜브 채널에서 생중계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다만 업계에선 삼성전자가 갤럭시워치4에 탑재할 통합OS를 선보일 것이라 관측하고 있다.  앞서 구글과 삼성전자는 구글의 웨어OS와 삼성 타이젠을 합친 통합 OS를 구축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갤럭시워치4는 올 하반기 출시를 앞두고 있다. 최근 미국 연방통신위원회(FCC) 인증도 완료하며 제품 출시가 임박했음을 알렸다. 인증에 따르면 갤럭시워치4, 갤럭시워치 액티브4는 2.4㎓ 단일대역 와이파이, 블루투스 5.0, 근거리무선통신(NFC), 5W 무선충전기능을 지원한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