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고양시 일산 동부경찰서 추석명절 대비 종합치안활동 실시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 허윤 기자]  일산동부경찰서(서장 조강원)는 안전하고 평온한 추석 명절 분위기 조성을 위해 9월 13일부터 22일까지(10일간) ‘추석명절 종합치안대책’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발생이 높은 추이를 유지하고 있는 만큼 112신고 즉응태세를 확립하여 관계부처(지자체 등)에 역학조사와 유흥시설 합동점검 등에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빅데이터에 기반된 범죄 취약지역 예측분석을 통해 명절기간 ▲강·절도 ▲가정폭력 ▲유흥지역 내 주폭 등 주요 민생침해 범죄예방을 위한 가시적·밀착형 순찰활동을 펼치게 된다.
또한 명절에 사람들의 왕래가 많은 현금취급업소 및 원룸촌과 골목길·유흥가 등에 대하여 경찰서 CPO(범죄예방팀)와 지구대,파출소 경찰관들의 정밀한 방범진단을 통해 중점 관리 중이다.

편의점의 경우 아르바이트생을 대상으로 본사 직원임을 사칭하여 금원을 편취하는 범죄발생에 각별히 주의하도록 주요 편의점 본사와 협조하여 전국 산하 편의점 직원 대상 홍보교육을 실시하고, 금융기관 및 귀금속점을 대상으로 CCTV등 방범시설 점검 및 범죄 수법대처 교육 등을 진행하고 있다.

경찰은 올해 자치경찰제 시행 후 처음으로 맞이한 추석 명절인 만큼 가용경력을 최대한 동원하여 관할 지역주민이 평온한 명절을 지낼 수 있도록 세심하게 살핀다는 방침이다.
일산동부경찰서 관계자는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한 방역요구와 치안수요가 함께 증가하는 추석명절에 대비하여 선제적이고 내실있는 종합치안 활동으로 민생안정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