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KT, 기가지니로 제어하는 사물인터넷 가구 2종 출시

KT, 체리쉬와 손잡고 IoT 가구 2종 선보여
고양 체리쉬 본점에 고객 체험공간 마련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이정수 기자] KT가 프리미엄 가구, 공간 전문 브랜드 ‘체리쉬’와 손잡고 KT 인공지능(AI) 스피커 기가지니로 음성제어가 가능한 ‘모션베드’와 ‘모션커튼’ 사물인터넷(IoT) 가구 2종을 20일 선보였다.


모션베드와 모션커튼은 음성으로 기상, 수면, 침대 무중력, 지정 자세 기억, 코골이 완화, 커튼 개폐 등 다양한 모드를 이용할 수 있다. 


예약된 시간에 작동하는 기능도 제공한다.


모션베드는 전기모터를 탑재해 사용자가 원하는 자세로 상·하체 각도를 조절할 수 있는 기능성 침대다. 


KT는 모션베드 기능에 기가지니의 조명 제어, 지니뮤직 재생, TV 제어 기능을 더해 사용자들에게 최적의 수면 환경과 휴식 환경을 제공한다.


KT와 체리쉬는 모션베드와 모션커튼 출시를 기념해 체리쉬 고양본점 시그니처 존에 고객 체험공간을 마련했다. 


방문객은 누구나 KT 기가지니 스피커를 통해 IoT 모션베드와 모션커튼 등을 체험해볼 수 있다.


모션베드와 모션커튼은 전국 체리쉬 매장과 홈페이지에서 구매 가능하다.


KT AI/BigData사업본부장 김채희 상무는 “체리쉬와의 협력을 통해 선보이는 모션베드와 모션커튼으로 AI가 고객에게 더욱 친숙해지기 바란다”며 “가구 외에도 다양한 분야에 AI를 접목해 고객 삶을 변화시키는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