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농협중앙회, 임직원에 꽃 나눠주기 행사…"화훼농가 지원 대책 마련"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강철규 기자]  농협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 농가를 돕기 위해 직원들에게 꽃을 나눠주는 행사를 진행했다.


농협중앙회는 13일 오전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이성희 회장을 비롯한 주요 계열사 임직원들이 출근하는 직원들에게 장미 2200 송이와 책상용 시클라멘 화분 300개를 나눠주면서 꽃 등 화훼류 소비 촉진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고 밝혔다.


이 회장은 "코로나19가 발생하면서 졸업식 등 각종 행사가 취소 또는 축소되는 등 화훼 농가의 어려움이 그 어느 때보다 크다"며 "앞으로도 화훼 농가를 돕기 위한 꽃 소비 확대 및 농업인 지원 대책을 마련해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농협은 화훼 소비 활성화를 위해 사무실 내 화훼 장식을 비치하고 범농협 고객 사은품으로 꽃을 활용하는 등 꽃 소비를 생활화하는 운동을 추진 중이다.


온·오프라인 채널을 통해 화훼류를 특별 판매하는 등 전사적인 차원에서 대응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농·축협과 범농협 계열사에서도 이달 중 꽃 나눔 행사에 동참할 계획이라고 농협은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