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키메디와 업무협약 체결…바이오헬스산업 성과 확산

 

[파이낸셜데일리 서현정 기자]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사장 홍성한, 이하 신약조합)은 의료분야 콘텐츠 플랫폼 기업인 키메디(대표 김명진)와 함께 바이오헬스산업 혁신 성과를 확산시키기 위하여 마케팅 인프라 구축 및 운영을 위한 업무 협력을 추진해 나가기로 밝혔다.

 

신약조합과 키메디는 지난달 11일 키메디 본사에서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여재천 상근이사, 조헌제 본부장, 정혜림 팀장과 키메디 김명진 대표이사, 김정수 부사장, 황혁진 본부장 등 양 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바이오헬스산업 혁신 성과의 마케팅 촉진을 통한 산업 경쟁력 제고 및 바이오헬스산업 혁신 성과의 시장 진입 가속화를 통한 제약·바이오기업의 사업화 촉진을 주요 골자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조합과 키메디는 공동으로 조합원사를 비롯한 제약·바이오기업의 혁신 성과 마케팅 툴로서 동영상 홍보 플랫폼인 키캐스트를 선보인다.

 

2월 중 공식 런칭하는 키캐스트는 제약기업, 바이오기업을 비롯한 바이오헬스산업 관계 기업/기관 등에서 해당 혁신 성과의 주요 수요자인 HCP(Healthcare Professional)를 대상으로 홍보 마케팅을 진행할 수 있는 새로운 형식의 동영상 홍보 플랫폼이다.

 

현재는 베타 서비스를 진행 중으로 키메디가 보유하고 있는 4만 5,000여 명의 의사 회원을 타켓으로 하여 기업이 홍보 콘텐츠를 송출하면 HCP가 콜 또는 미팅을 제안하는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서비스를 제공하며, 키메디와 연계하여 통합적인 온/오프라인 풀스케일 마케팅도 가능하다.

 

신약조합 조헌제 본부장은 ”코로나19 펜데믹을 계기로 제약·바이오기업들의 디지털마케팅이 가속화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키메디와 함께 조합원사를 비롯한 제약·바이오기업의 혁신 성과를 확산시킬 수 있는 마케팅 채널을 공동으로 마련함으로써, 보건의료전문가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고 제품 및 질환에 대한 전문성있는 정보를 보다 빠르고 효과적으로 전달하여 제약·바이오기업의 마케팅 효과를 극대화 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아울러 ”신약조합은 우리나라 바이오헬스산업을 대표하는 혁신 중심기관으로서 혁신 성과 마케팅 지원 플랫폼을 비롯하여 앞으로 AI/빅데이터 활용 신약개발 지원 플랫폼, 임상개발 전략 플랫폼, 질환/분야별 임상시험 및 제품사업화 플랫폼 등 바이오헬스산업계를 위한 전주기 신약개발 지원 플랫폼을 지속적으로 구축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