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챔피온, 전통과 현대 공존하는 서울의 매력 담은 ‘서울의 정취’ 컬렉션 선봬

서울 대표하는 랜드마크와 역동적인 서울의 에너지 표현한 일러스트 3종류 프린팅 눈길
스타필드 코엑스점에서 컬렉션 팝업존 운영 및 챔피온 공식 온라인 몰에서 구매 가능

 

[파이낸셜데일리 서현정 기자] 스포츠 브랜드 ‘챔피온(CHAMPION)’은 첫 한국 한정판 상품으로 서울의 상징물과 예술적 정취를 일러스트로 표현한 ‘서울의 정취(the SEOUL atmosphere)’ 컬렉션을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컬렉션은 챔피온의 시그니처인 ‘리버스 위브(Reverse Weave)’ 라인의 후드티, 스웨트셔츠(Sweat Shirt), 집업 후드티 등에 서울의 대표적인 랜드마크를 형상화한 프린팅이 특징이다.

 

이번 컬렉션은 챔피온이 가지고 있는 100년 이상 지속해온 역사 있는 브랜드라는 점과 트렌디(Trendy)한 의류와 액세서리를 선보이는 힙(Hip)한 브랜드라는 두 가지 특징을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서울 도시의 모습에 반영했다. 이를 통해 국내 소비자들에게 챔피온 브랜드 감성을 더욱 재미있게 어필하고자 기획했다.

 

또한 서울의 정취 컬렉션에 사용된 일러스트는 나무 판에 그림을 새겨 찍어내는 판화 형태의 디자인으로, 거칠어 보이지만 정제되어 있지 않는 챔피온 브랜드 이미지를 나타냈다.

 

△별이 빛나는 서울 △춤을 추는 서울 △이곳저곳 서울 등 3가지 컨셉의 일러스트를 옷 전면부나 후면부에 디자인 포인트로 프린팅 했으며, 특히 ‘춤을 추는 서울’ 일러스트는 다양한 문화가 공존하면서 활기차고 역동적인 서울의 에너지를 춤을 추는 듯한 사람들의 모습으로 형상화해 눈길을 끈다.

 

챔피온의 이번 서울의 정취 컬렉션은 스타필드 코엑스 오프라인 매장과 챔피온 온라인 공식몰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스타필드 코엑스 매장에서는 12월 말까지 챔피온이 표현하는 서울의 감성을 경험해 볼 수 있는 서울의 정취 팝업존을 운영한다. 서울의 정취 컬렉션 제품들은 리미티드 에디션으로 한정 수량만 판매될 계획이다.

 

챔피온 관계자는 “이번 컬렉션은 한국에서만 만나 볼 수 있는 단독 상품으로 Z세대 신입 디자이너의 재치 넘치는 일러스트로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서울의 모습을 잘 보여준다”라며 “챔피온 브랜드를 좋아하는 마니아 고객뿐만 아니라 서울을 방문하는 외국인들에게도 재미있는 추억 선물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챔피온은 1919년부터 액티브웨어, 스웨트 셔츠, 스포츠 브라, 팀 유니폼, 신발, 액세서리 등 남녀를 위한 혁신적인 디자인의 애슬레틱 웨어를 전개하고 있으며, 최첨단 제품 테스트를 통해 독보적인 제품 품질을 유지하고 있다.

 

LF는 2019년 챔피온의 아시아(ASIA), 미국(US), 유럽(EU) 3개 모든 글로벌 라인 제품에 대한 공식 수입 및 유통 계약을 체결하고, 2020년 봄부터 온, 오프라인 유통망을 통해 브랜드를 국내 선보이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