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계인사이드



현대 창업자 정주영 20주기, 현대중공업 추모사진전

추모문집, 추모식도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 강철규 기자]  정주영 현대 창업자가 21일 20주기를 맞이한다.

현대중공업그룹은 정주영 창업자 타계 20주기를 맞아 고인의 삶과 정신을 기리는 다양한 추모 행사를 한다. 

우선, 16일부터 한 달여간 현대예술관 미술관에서 추모사진전 '아산 정주영'을 열고, 아산의 다양한 생전 모습을 담은 사진 140여점을 전시한다.

사진전 개막식에는 현대중공업 한영석 사장, 현대미포조선 신현대 사장, 울산대학교 오연천 총장, 울산과학대 조홍래 총장, 울산대학교병원 정융기 원장 등이 참석한다.

사진전은 ▲아산 정주영, 그는 누구인가 ▲청년 아산, 희망의 씨앗을 뿌리다 ▲대한민국 건설인으로 열정을 다하다 ▲영원한 현대를 위해 조선의 꿈을 품다 ▲새로운 성장, 새로운 미래를 준비하다 ▲존경 받는 가장, 아산의 버팀목 ▲아산의 향기, 그대가 그립습니다 등 7개 섹션으로 구성됐다.

사진 자료와 함께 아산의 생애와 인간적인 면모를 조명한 영상, 아산의 육성을 들을 수 있는 강연 및 대담 영상 등도 상영된다.

아울러 현대중공업그룹은 19일 오전 본관 로비의 정주영 창업자 흉상 앞에서 현대중공업 한영석 사장과 현대미포조선 신현대 사장, 조경근 노조지부장 등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추모식을 열어 창업자의 흉상에 헌화하고 묵념하며 고인을 기릴 예정이다.

 현대중공업은 또 아산 타계 20주기 특별 추모문집 '새봄을 기다리며'도 발간한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