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네이버, 新 스타일북 서비스 '셀렉티브' 선보여



[파이낸셜데일리=이정수 기자] 네이버가 새로운 스타일북 서비스 '셀렉티브'를 선보인다.

네이버는 새로운 실험 공간이 될 '셀렉티브' 서비스를 이용자들이 먼저 체험해볼 수 있도록 '트렌드판'에 우선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셀렉티브'는 스타일 좋은 인플루언서들의 콘텐츠를 둘러 보면서 마음에 드는 상품이 있으면 바로 구매까지도 할 수 있는 새로운 스타일북 서비스를 말한다.

오는 3월5일엔 웨스트랩 영역에 별도의 '셀렉티브판'으로 전면 적용된다. 기존 네이버 모바일을 쓰는 사용자는 '쇼핑판'에서 경험해 볼 수 있다.

'셀렉티브'는 다양한 SNS 채널에 흩어져 있는 스타일 관련한 콘텐츠 중 정제된 콘텐츠만을 모아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다양한 콘텐츠를 둘러보면서 좋아하는 스타일과 아이템을 발견하고, 해당 아이템을 바로 구매까지도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