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하노이 디지털 금융 심포지엄 개최

2022.09.30 16:35:20

금융위원회, 베트남 중앙은행, 보스턴 컨설팅 그룹 등과 미래 금융 비전 공유
베트남 현지 시중은행과 핀테크, 디지털 기업도 참석해 금융 산업 발전 논의

 

[파이낸셜데일리 정경춘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베트남 수교 30주년을 기념하며, 디지털 금융의 미래 비전을 공유하는 ‘디지털 금융 심포지엄’을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금융위원회와 베트남 중앙은행이 공동 후원하는 행사로 한국신용정보원, 베트남 진출 한국계 금융회사, 베트남 현지 시중은행 및 핀테크, 디지털 기업 등이 참여해 디지털 금융의 미래 비전과 금융 산업의 발전에 대한 논의가 진행됐다.

 

주요 내용은 ▲4차 산업혁명과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의 한국 디지털 금융 정책의 성과 발표(금융위원회) ▲디지털 금융 정책 방향성 소개(베트남 중앙은행) ▲신용정보 집중관리 및 활용의 중요성(한국신용정보원) ▲디지털 금융 추진 전략 및 사례 소개(신한은행) ▲아시아 지역 디지털 뱅킹의 현재와 미래(보스턴 컨설팅 그룹)로 양 국간 디지털 금융에 대한 공유가 활발히 이뤄졌다.

 

특히 심포지엄 행사장 한 곳에 ‘2030 부산 세계 박람회’ 홍보 부스를 설치해, 베트남 정부 관계자들과 현지 참여자들을 대상으로 유치 활동을 적극적으로 알렸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심포지엄을 계기로 양 국간 디지털 금융 발전을 위한 협력관계가 더욱 견고해지고, 미래 금융을 향한 상호 협력 체계가 지속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를 주최한 신한베트남은행은 베트남 내 외국은행 중 가장 많은 46개 네트워크를 운영, 2021년 기준 총자산 및 당기순이익 등 재무실적 부분에서 외국계 은행 1위를 기록하고, 글로벌 경제 전문지 ‘인터내셔널 비즈니스 매거진’에서 ‘베트남 최우수 외국계 은행’ 으로 2년 연속 선정하는 등 의미있는 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특히 지난 5월 디지털 금융 혁신을 담당하는 Future Bank 그룹을 신설하고, 다양한 분야의 디지털 기업과 협업을 통해 참신하고 편리한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정경춘 기자 financialdaily@naver.com
Copyright @2020 Fdaily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 (138-733) 서울 송파구 신천동 11-9 한신오피스텔 11층 | TEL : (02)412-3228~9 | FAX | (02) 412-1425 서울,가00345, 2010.10.11 | 창간 발행인 강신한 | 개인정보책임자 이경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양서빈 Copyright ⓒ 2022 FDAILY 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fdaily.co.kr for more information
파이낸셜데일리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